>

오늘의 주제는 #아파트 전세자금 대출입니다. 매달 월세를 내고 사는 것보다 대출을 받아 전세를 찾는 사람이 유난히 많아졌어요. 결과적으로 월세보다 낮은 이자로 지출을 줄이고 목금품을 조금이라도 빨리 모으는 것이 목적입니다. 여기서 눈금을 더 모으려면 더 낮은 금리를 찾아 이자를 줄여야 하는데요. 그래서 오늘은 최소 2.30%의 이자율이 나오는 조건을 검증해 보기로 합니다.​

>

기본적으로 대출을 받으려면 당연히 신용등급에 문제가 없어야 하는데요. 은행이 이해하고 있는 신용등급은 2가지(NICE, KCB)가 있는데 모두 6등급까지 들어가야 하고 가능하면 4등급 안에 들어야 한다. 볼 수 있습니다. 다음은 소득 관련 내용으로 꼭 소득이 있어야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가능하면 있는 것이 좋겠죠?여기까지 개인이 이해할 수 있는 내용이라면 다음에는 부동산을 통해서 이사하는 집에 문제가 없는지 이해하면 됩니다. 아파트가 명의자가 법인이거나 외국인이면 동의절차가 까다로워 그 집을 언제 취득하고 대출이 있는지 검증해야 합니다.(아파트, 오피스텔, 다세대 등 주택의 종류에 따라 다를 수 있으니 상담 시에는 미리 신청하세요.)

>

>

“은행마다 내용이 다르긴 하지만 6월 8일 최저금리가 발표되는 A금융회사는 최소 2.30%까지 나옵니다. 주택 도시 기금의 보증서를 발급받아 판매되는 상품으로, 안심 전세 대출이라고 들었습니다만. 4억 기준으로 2.30%와 5천만 원에 0.02%씩 가산됩니다. A금융회사의 서울보증보험을 통해 운용되는 상품은 5억 기준 2.55%이며, 같은 5천만원에 0.02% 가산됩니다.​

>

간단하게 아파트 전세자금의 이자율을 뒤집어서 봤어요. 다른 은행에서는 신용카드 사용, 급여이체, 자동이체 등의 조건을 이행해야 낮은 이자를 받을 수 있지만 A은행에서는 어떤 부수거래도 없이 가장 낮은 금리로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. 정보력이 있어야만 더 쉽게 이자절감이 가능하잖아요.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‘Bank-Mall’이 도와드리겠다고 합니다. 모든상담은무료로진행되니부담없이안내해주세요!​

>

>

>

유튜브에서 정보를 노출하고 영업하는 사람들에게 이번 네이버 로직 변경은 유난히 역대급으로 힘든 시간이었다고 합니다. 결과적으로 최신문을 발행하고 3일이라는 시간을 기다린 끝에 정확도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. 3일 동안 새로운 마케팅을 모색해야 할지 각별히 고민했대요. 앞으로 이런 시련이 닥치지 않기를 바라며 이제 자리에서 끝내겠다고 합니다. 끝까지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^^​​